메뉴 건너뛰기

D80Club

조회 수 0 추천 수 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곰탕집 사건 글올렸던 와이프 입니다.

정의로운 소식으로 이곳에 글을 남기고 싶었는데 .. 이제 다 끝이네요..


이제 저희가 더 이상 뭘 어떻게 해야될지 뭘 할수있을지 모르겠네요


대법원 특수감정인으로 등록되어있는 법영상분석연구소에서 과학적으로 분석한 영상자료도,


"그런행위를 보지 못했다. 당시 식당에서 피고인을 보면서 내려오고있었기때문에 그런일이 있었다면
자기가 못 볼수가 없는 상황이였다" 는 증인의 말도

모두 다 무시된채 오로지 "일관된 진술" 하나에 제 남편은 이제 강제추행 이라는 전과기록을 평생 달고 살아야하네요..

 

근데 그 마저도 사건기록들을 살펴보면 정말 일관된 진술이 맞는지 의문이 들정도 인데
어떻게 그 말 하나에 이렇게 될수가 있는건지
이게 정말 대통령님이 말씀하시는 정의롭고 공정한 나라 인건가요?


아이때문에 오늘 대법원에 같이 가지 못하고 남편 혼자 올라갔는데
선고 받고 내려오는길이라며 전화가 왔네요
딱 죽고 싶다고..
그 말 한마디에 순간 가슴이 철렁 내려앉았습니다.
같이 갔다왔어야 했는데 혼자 보내는게 아니였는데 ..
혼자 기차타고 내려오면서 그 심정이 어떨까요..

그래서 남편에게 아무일도 아니라고.. 시간이 지나면 해결해줄거라고
그냥 똥밟았다 생각하자고 덤덤한척 아무것도 아닌것 처럼 이야기했지만
 도대체 왜 저희가족이 이런고통을 겪어야하는지 도무지 이해를 할수가 없습니다.


집행유예2년, 성폭력치료프로그램이수 40시간, 사회봉사160시간
그리고 유죄확정으로 이제는 언제 상대방측에서 민사소송이 들어올지도 모른다는 불안감

이 시간들을 저희는 어떻게 극복해야할까요


이제는 차라리 정말 남편이 만졌더라면, 정말 그런짓을 했더라면 억울하지라도 않겠다 라는 심정이네요

제 남편의 말은 법에서 들어 주지를 않는데 이제는 더 이상 말할 기회조차 없는데 저희는
어디가서 이 억울함을 토해내야 될까요..




  1. 언남고 정종선 감독의 실체

  2. No Image 17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7 by 이화영
    Views 2 

    99년생 컬링선수 미모 ㄷㄷㄷㄷㄷ

  3. No Image 17Feb
    by 아라아라
    2020/02/17 by 아라아라
    Views 1 

    중국 무술대역 클라스

  4. 포차에서 허리운동 하는 여자ㅗㅜㅑ

  5. No Image 17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7 by 이화영
    Views 2 

    리얼돌 일침놓는 대전 여성 시의원.jpg

  6. No Image 17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7 by 이화영
    Views 1 

    정준영 일당이 한짓

  7. No Image 17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7 by 이화영
    Views 0 

    1000억 이상을 공중에 날려버린 국방부

  8. No Image 17Feb
    by 아라아라
    2020/02/17 by 아라아라
    Views 0 

    넥슨 기대작이었던 듀랑고 근황

  9. No Image 17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7 by 이화영
    Views 0 

    오늘자 곰탕집 사건 아내분이 쓴 글.

  10. No Image 17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7 by 이화영
    Views 0 

    오토바이 커플의 최후

  11. 비현실적 몸매 인증녀

  12. [장도리] 10월 29일자

  13. [장도리] 10월 29일자

  14. No Image 16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6 by 이화영
    Views 4 

    ㅇㅎ) 19금영화 출연하는 남자친구 말리는 여친..

  15. No Image 16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6 by 이화영
    Views 1 

    포천서 남선생이 9살 여아폭행.jpg

  16. No Image 16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6 by 이화영
    Views 1 

    설리, 숨진 채 발견..경찰 "개인사 쓴 자필 노트 분석 중"

  17. No Image 16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6 by 이화영
    Views 0 

    장례식 들렸다 친구 결혼식 갔는데 그게 기분 나빠할 일인가요?

  18. No Image 16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6 by 이화영
    Views 1 

    카메라가 계속 따라와요

  19. No Image 16Feb
    by 아라아라
    2020/02/16 by 아라아라
    Views 1 

    카라타 에리카 일본 방송 근황

  20. No Image 16Feb
    by 이화영
    2020/02/16 by 이화영
    Views 2 

    ‘인생샷’ 찍고 SNS 올렸더니…신고,과태료

Board Pagination Prev 1 ... 81 82 83 84 85 86 87 88 89 90 ... 611 Next
/ 611